관리 메뉴

listen to the xound

오늘 서울 날씨는 흐림 본문

Sketchbook

오늘 서울 날씨는 흐림

hanlee.com 2010. 10. 20. 13:41
오늘 서울 날씨는 흐림.
출근길 라디오에선 Lovely gloomy wednesday 라고 했다. 그렇지. 보는 입장, 생각하는 입장에 따라 다른 것이지.

요즘엔 온 나라, 아니 전세계가 소셜, 그리고 모바일이 아니면 얘기가 안 될정도로 난리다. 우리회사도 그 난리에 합류하고 있지. 해보니 재밌거든.

한창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iORGEL 때문에 기분좋은 매일매일이다. 요걸로 재밌게 해 볼 만한 것도 꽤 많다. 덩어리가 훨씬 커져있을 나중을 생각하니 생각만해도 미소가.ㅎㅎ

5층 휴게실과 업무공간에 있는 넓은 두 벽을 어떻게 괜찮게 채워볼까 고민중이다. 뭔가 좀 쇼킹하게 재밌게 채울 방법은 없나.

오늘의 말씀은 시편 34편 12절 말씀이다.

생명을 사모하고 장수하여 복 받기를 원하는 사람이 누구뇨.
네 혀를 악에서 금하며 네 입술을 궤사한 말에서 금할지어다.

Whoever of you loves life and desires to see many good days,
keep our tongue from evil and your lips from speking lies.

Psalms 34:12, 13

생명. 장수. 복.
이 모든게 오늘 했던, 그리고 할 내 말에서 시작된단다.



오늘 핑크빛 반팔티에 약간 두터운 보라색 겉옷을 걸치고 왔는데
왠걸. 오늘 날씨가 해동됐다. 좀 덥다. -_-

// Han

'Sketchboo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블로그가 하나더 있습니다  (0) 2010.11.04
추억 백업중  (0) 2010.11.04
시험  (0) 2010.10.10
카모로스벤또, delicious!  (0) 2010.09.09
백일떡도 터치된다  (0) 2010.02.09
0 Comments
댓글쓰기 폼